호국의 성지, 밀양에 국궁장 준공
호국의 성지, 밀양에 국궁장 준공
  • 경남연합신문
  • 승인 2019.03.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규모와 시설면에서 전국 최상급으로 조성

밀양시(시장 박일호)는 지난 26일 궁도협회 회원, 지역주민 등 200여 명이 모인 가운데 밀양시 국궁장 준공식을 개최했다.

국궁은 우리 민족 고유의 전통무예이자 정신문화로서 오천년이 넘는 오랜 역사를 지니고 있는 자랑스러운 전통스포츠이다.

밀양지역 궁도인의 오랜 숙원이었던 국궁장은 밀양시 활성동 578번지 일원에 부지면적 17,084㎡, 건축 연면적 806㎡, 지상2층 철근콘크리트구조 한식기와 지붕의 건축물로 조성되었다. 또한, 과녁 6조, 운시대 2조, 고전실 2동 등 부대시설을 갖추고 있어 규모와 시설면에서 전국 최상을 자랑한다.

2017년 18억 8천 만 원으로 부지 매입을 시작하여 부지 조성과 건축 공사, 주차장 조성 등 총사업비 53억 원이 투입되었으며, 지난 해 2월 에 착공해 13개월간의 공정을 마쳤다.

예로부터 궁도는 육예(六藝)의 하나로 덕행을 수양하는 방법이며 심신을 단련하고 국가 비상시를 대비하는 훈련 방법으로도 중요한 의미를 가졌다. 오늘날은 일반 시민들이 심신단련과 건강증진을 위한 생활스포츠로 그 저변을 넓혀가고 있다.

박일호 밀양시장은 “국궁장이 준공되어 시민들의 심신수련과 건강증진은 물론 각종 궁도대회 유치로 전통문화예술의 도시 밀양을 널리 알리고,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류재주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경상남도 진주시 망경로305번길 3 2층 경남연합신문
  • 대표전화 : 762-7800
  • 팩스 : 763-7800
  • 광고국 : 761-5388
  • 편집국 : 753-5050
  • 관리국 : 759-1267
  • 구독신청 : 759-3350
  • 명칭 : 인터넷신문
  • 제호 : 경남연합신문
  • 등록일 : 2017년 09월 14일
  • 등록번호 : 경남 다-01530
  • 창간 : 2017년 11월 01일
  • 발행인·편집인 : 대표이사 회장 김진수
  • 사장 : 서영철
  • 인쇄인 : 조규국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진수
  • 경남연합신문본지는 신문윤리강령 및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 경남연합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경남연합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j7627800@daum.net
ND소프트